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한국당, 공관위원장 김형오 전 국회의장 임명황교안 “국민이 원하는 혁신의 길로 달려 나갈 것

한국당, 공관위원장 김형오 전 국회의장 임명
황교안 “국민이 원하는 혁신의 길로 달려 나갈 것
 

축사하는 김형오 회장
김형오 전 국회의장./뉴시스

자유한국당은 16일 공천관리위원회 위원장에 김형오 전 국회의장을 임명했다.

황교안 한국당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최고위원회의를 통해서 오는 4월 15일 공천을 총괄할 공천관리위원장으로 김형오 前 국회의장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은 앞으로 국민과 함께 혁신공천, 그리고 공정한 공천, 이기는 공천 그래서 대한민국을 살리고 민생과 경제를 살리는 공천을 반드시 실천할 것이다”며 “공천과정에서, 통합과정에서 지금 자유우파와의 통합과정 중에 있지만, 그 통합과정에서 공천으로 인한 잡음이 없도록 충분히 유념하면서 협의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 전 의장은 한국당 전신 민주자유당 시절인 14대부터 부산 영도를 지역구로 18대까지 내리 5선 국회의원을 지내며 당 사무총장과 원내대표 등을 역임했다. 18대 국회 전반기에 국회의장을 지냈다. 현재 부산대 석좌교수, 백범김구선생기념사업협회 회장을 맡고 있다.

한국당은 공관위원장 인선을 마무리함에 따라 앞으로 공천 작업을 본격화할 것으로 보인다.

황 대표는 “공천관리위원장 인선을 통해서 국민이 원하는 혁신의 길로 달려 나갈 것이다. 통합에 참여하는 모든 분들이 가장 공정하고 객관적인 공천이라고 판단할 수 있는 기준과 룰을 함께 만들어 나갈 것이다. 앞으로 저와 한국당은 국민 눈높이 공천, 이를 통해서 뼈를 깎는 혁신, 그리고 국민이 바라는 통합으로 총선승리의 길을 만들어 나가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노정훈 기자 hun7334@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