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IT/과학
알파도펫, 소변 자가건강진단 키트 유럽 수출 성공
알파도펫, 소변 자가건강진단 키트 유럽 수출 성공

딥러닝 IoT기술 등 동물용 의료기기 공식인증

롯데마트와 직영점 등 1천여개 전국 공급

[사진1] 알파도 펫케어 서비스
알파도펫 제공
[사진2] 알파도 펫케어 서비스 핀란드 수출용 패키지
알파도펫 제공
동물의 건강진단키트 ‘알파도 펫케어’로 유명한 펫테크 전문 스타트업인 ㈜알파도가 반려동물 소변 자가건강진단키트(알파도펫)을 최근 핀란드, 스웨덴, 영국 등 유럽에 10만개 수출에 성공을 하면서 대박 신화의 조짐을 보이고 있어 화제다.

알파도펫 소변 자가진단키트는 딥러닝 기술과 광학기술을 융합해서 만들어진 반려동물 체외 진단기로, 반려동물의 소변으로 비증, 잠혈, PH, 아질산염 등 10가지 항목을 검사해 요로감염, 당뇨, 요로결석, 간질환 등 다양한 질병의 이상 징후를 알려준다.

특히 반려동물들의 건강상태를 소변자가진단키트(알파도펫)으로 매월 1회이상 정기적으로 검사하고 측정한 결과를 앱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12회이상 매월 1회이상 검사한 고객은 알파도 고객센터에서 종합데이터 분석결과를 별도로 받아 볼 수 있다.

지현미 대표는 “알파도펫 소변자가진단키트는 반려동물의 시약을 묻힌 후 알파도 비색표 가운데 올려서 스마트폰의 알파도 앱을 실행해 촬영하면 자동 매칭, 분석 결과를 알려준다”고 밝혔다.

다른 제품에 비해 외부환경과 조명의 간섭을 최소화하기 위해서 비색표를 국내에서 가장 적은 크기로 구조화했으며, 비색표 인쇄도 특수종이를 사용해 반사광에 의한 카메라 촬영의 어려움을 최소화하였다.

현재 알파도펫은 롯데마트에 입점돼 특별행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반려동물 프랜차이즈 ‘야옹아 멍멍해봐’ 직영점과 전국 매장등 1000개 오프라인 펫용품 샵에서 알파도펫 소변자가진단키트를 특별행사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알파도는 ‘건강과 기술을 연결한다’는 기업이념 아래 2018년 2월 첫발을 내디딘 후 650~2천500nm의 IoT근적외선 휴대용 분광기 솔루션을 개발하면서 식품, 농업, 축산업 등 관련 솔루션을 제공하는 헬스케어 IoT 스타트업이다.

알파도 지현미 대표는 “국내뿐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반려동물이 늘어나고 있지만 동물병원 서비스와 진료를 제때에 받기 어렵다는 점에 반려동물 체외 진단기시장이 새로운 시장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유럽에 10만개 수출에 성공을 하면서 자신감을 얻었다”고 밝혔다.

반려동물은 사전에 체계적이고 정기적으로 건강검진을 해줄 수만 있었다면 큰 질병을 막을 수 있고, 큰 의료비 지출도 막을 수 있으나 병을 방치해 두었다가 나중에 더 큰 힘과 비용을 들이게 되는 것이 반려동물의 질병상황이다.

이에 따라 지 대표는 “알파도펫 소변 자가 건강진단키트는 농림축산검역본부로부터 동물용 의료기기로 공식인증을 받은 제품으로 정확도와 성능을 인정받은 제품이다. 소변검사만 미리 할 수 있어도 치료할 수 있는 병이었지만, 결국 시기를 놓쳐 큰 수술을 받아야 하는 경우가 많다. 다양한 검사를 미리미리 필요하지만 정기검진을 받아야 하는데, 병을 모르고 방치했다가 큰 비용과 생명도 잃어버리는 경우가 많다”고 전했다.

한편, 알파도는 반려동물 소변 자가건강진단키트에 이어서 IoT근적외선 휴대용 분광기술로 축적된 인공지능(AI)와 빅데이터링을 기반으로 반려동물 무채혈 혈당, 모발검사 등 IoT 근적외선 휴대용 분광기로 측정하고 분석하는 제품을 2020년 하반기에 출시할 예정이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