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동부취재본부
고흥군, 귀농어·귀촌 상담 ‘민관 업무 연찬회’ 개최
고흥군, 귀농어·귀촌 상담 ‘민관 업무 연찬회’ 개최

군 귀향·귀촌협의회 70여명 대상… 예비 귀·농어인 안정적 정착 상생목적

3. 고흥군귀농어귀촌 상담을 위한 민관 업무 연찬회 전개 (1)
고흥군은 귀농귀촌 행복학교에서 고흥군 귀향·귀촌협의회원 70여 명을 대상으로 도시민 귀농·어, 귀촌인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상담·멘토 관련 민관업무 연찬회를 실시했다./고흥군제공
고흥군은 귀농귀촌 행복학교에서 고흥군 귀향·귀촌협의회원 70여 명을 대상으로 도시민 귀농·어, 귀촌인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상담·멘토 관련 민관업무 연찬회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난 13일 열린 이번 연찬회는 역량 있는 귀향·귀촌협의회원들에게 민선 7기 인구정책 세부시책과 귀농·어, 귀촌 정책방향을 설명하여 맞춤형 멘토로 양성하기 위해 전개됐다.

이들은 도시민 귀·농어인의 전입 초기 안정적 정착을 도모하기 위해 상담에서부터 정착까지 전문 멘토로서 활동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연찬회는 우리군 인구유입을 위한 민·관 협력의 진행형으로써 앞으로도 군 시책 설명회를 중점으로 회원들이 전문 멘토로 탈바꿈 할 수 있게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귀농·어인들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발굴하여 사람이 돌아오는 행복고흥을 만드는데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흥군은 귀농·어인 전입과 내사랑 고흥기금 100억 원을 조성 목표로 군자체 시책을 통해 ‘귀향청년 U-turn(플러스) 정착장려금 지원’, ’귀향청년 빈집주택 수리비 지원‘, ’귀향·귀촌(귀·농어) 집들이 지원‘, 귀향·귀촌(귀농·어)인 농가주택 수리비 지원, ’귀농귀촌 행복학교, 귀농·어 청년사관학교 운영‘ 등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새로운 정책을 통해 ’귀농·어, 귀촌 1번지 고흥!‘을 만들어 나갈 방침이다.동부취재본부/기경범 기자 kgb@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경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