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IT/과학
우정사업본부, 우체국 쇼핑서 마스크 판매 예정
우정사업본부, 우체국 쇼핑서 마스크 판매 예정

20200225_222644
우정사업본부 캡쳐
코로나19 사태로 마스크가 수십배에 달하는 금액에 팔리는 등 품귀 현상까지 벌어지고 있는 가운데 우체국 쇼핑몰을 통해 1인당 한 세트 씩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을 전망이다.

우정사업본부는 조만간 우체국 쇼핑 홈페이지를 통해 마스크를 판매할 계획이라고 25일 밝혔다.

이는 26일부터 마스크 생산업자가 당일 생산량의 50% 이상을 우정사업본부와 농협중앙회·하나로마트, 공영홈쇼핑 및 중소기업유통센터 등 공적 판매처로 출고하도록 하는 긴급수급조정조치가 발표된 데 따른 것이다.

우정사업본부는 하루에 약 120만~150만 개의 마스크를 확보할 계획이다.

단, 보다 많은 사람이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도록 한 사람당 마스크 한 세트만 구매하게끔 제한을 둘 계획이다.

이에 따라 마스크 구매를 희망하는 사람은 우체국 쇼핑에서 회원 가입을 해야만 마스크를 살 수 있으며 아직 마스크의 가격과 판매 시작 날짜는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