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신안
신안군, 사랑의 마스크 제작·나눔
신안군, 사랑의 마스크 제작·나눔

14개 읍·면 취약계층에 배부 예정

신안 2단
전남 신안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확산에 따른 마스크 품귀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사랑의 마스크 제작·나눔’행사를 펼쳤다고 16일 밝혔다. <사진>

신안군자원봉사센터 주관으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압해읍을 시작으로 16일까지 증도와 자은, 비금, 암태 등 5개 읍·면 자원봉사단체가 참여했다.

이들이 제작한 마스크 3천여 개는 군에서 14개 읍·면 취약계층에 배부할 예정이다.

신안군은 교체용 필터 10매와 함께 노인맞춤돌봄·응급안전알림서비스 대상자에게 우선 배부하고, 수요조사를 통해 선정된 독거노인 및 저소득층에 전달할 계획이다.

한편 신안군은 보건용 마스크가 필요한 고령자, 의료진, 기저질환자들을 위해 직원·건강한 주민들은 재활용이 가능한 소금 코팅 필터로 소독하는 방식의 면 마스크를 쓰자고 독려했다.

전국적인 코로나19 확산으로 시민의 불안감이 큰 상황에서 보건용 마스크까지 공급이 부족한 상황으로 공직자들이 솔선수범해 면 마스크를 착용하기로 뜻을 모았다.

정부가 일회용 마스크 공급 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단기간에 급증한 수요를 맞추기엔 어려움이 있다는 판단에서다.


신안/박장균 기자 jkjh112@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장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