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문화
문화전당·동명동 상생발전 협약 갱신
ACC, 동명동 상생발전 협약 갱신

동구·동명동 상가와 상생 목표

주차장 1시간 무료 이용 등 협력

상호협력 협약식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은 지난달 30일 광주광역시 동구청에서 동구·동명동 상인 모임인 ‘동명공동체상생협의회’와 함께 문화전당과 동명동 상생발전을 위한 협약을 갱신 체결했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제공
국립아시아문화전당과 광주광역시 동구, 동명동 상인이 문화전당과 동명동 상생 발전을 위해 다시 손을 맞잡았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이 최근 광주광역시 동구청에서 동구·동명동 상인 모임인 ‘동명공동체상생협의회’와 함께 문화전당과 동명동 상생발전을 위한 협약을 갱신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6월 맺은 상생협약 기간이 만료됨에 따라 유효 기간을 연장한 것이다. 그 간의 지역 발전을 위한 상호 노력과 신뢰, 지역경제 활성화 등이 바탕이 됐다.

이날 박태영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전당장 직무대리, 임택 동구청장, 최복현 동명공동체상생협의회 회장 등이 참석해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ACC협력가게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은 지난달 30일 광주광역시 동구청에서 동구·동명동 상인 모임인 ‘동명공동체상생협의회’와 함께 문화전당과 동명동 상생발전을 위한 협약을 갱신 체결했다. ACC협력가게 표찰.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제공
협약에 따라 협력 상가를 이용한 고객은 기존처럼 문화전당 부설주차장에 1시간까지 무료로 주차 가능하다. 1시간을 초과할 경우 15분당 400원의 저렴한 요금으로 이용할 수 있다. 문화전당 전시·공연 프로그램을 관람한 고객이 협력 상가를 이용할 땐 할인 서비스가 제공된다.

박태영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전당장 직무대리는 “지역사회와 긴밀한 협력 관계를 구축해 성공적인 아시아문화중심도시 광주 실현을 위해 큰 역할을 하고 싶다”며 “문화전당과 동구가 함께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문화전당과 동구, 동명공동체상생협의회는 동명동 문화적 도시재생을 위한 골목상권과 문화관광 활성화에 역량을 모아 ‘상생발전 협약’을 체결했다. 상생발전 협약은 동명동 일대의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 뿐 아니라 보다 많은 시민이 지역 상가를 방문케 하는 동력이 돼 지역상권 활성화에도 기여했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김재환 기자 kjh@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