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화순
화순읍, 민관군 합동 침수피해 주택 복구 전개
화순읍, 민관군 합동 침수피해 주택 복구 전개

화순읍 직원·화순1읍대 예비군·복지기동대원 참여

화순 주택복구 사진
화순군 화순읍 행정복지센터(읍장 문형식)는 집중호우로 침수된 중증장애인 가정의 주택 복구를 위해 지역 민·관·군이 함께 나섰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14일 행정복지센터 직원, 화순1읍대 예비군, 복지기동대원 등 13명은 침수피해 주택에서 젖은 가구와 가전제품, 생필품 등을 들어내고, 흙으로 뒤덮인 집 안팎을 청소하며 구슬땀을 흘렸다.<사진>

도움을 받은 침수 피해자는 전화 통화에서 “물이 목까지 차올라 거의 죽을 뻔했다”며 “앞으로 어떻게 살아야 할지 막막했는데 이렇게 도움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와상환자인 해당 주민은 주택 침수 때 몸만 병원으로 대피해 현재는 입원 중인 상태다.

문형식 화순읍장은 “갑작스러운 폭우로 보금자리를 잃어버린 분께 깊은 위로 말씀드린다” 며 “하루빨리 집으로 돌아오실 수 있도록 집이 다 마르면 도배, 장판, 전기배선 등 최선을 다해 복구를 돕겠다”고 말했다.

중·서부취재본부/심진석 기자 mourn2@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