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광주·전남 태풍급 강풍·폭설 예보28~29일 내륙과 해상서

광주·전남 태풍급 강풍·폭설 예보
28~29일 내륙과 해상서
최대 시속 90㎞ 이상 강풍
전남 북부 중심 많은 눈도
 

noname01
28~29일 기상모식도.  /광주지방기상청 제공

28일과 29일 이틀간 광주·전남에 최대 순간풍속 90㎞ 이상의 태풍급 강풍과 최대 15㎝ 이상의 폭설이 예보돼 주의가 요구된다.

27일 광주기상청에 따르면 28~29일 광주·전남은 강풍과 강수를 동반해 발달한 저기압 등의 영향으로 목요일인 28일부터 매우 강한 바람이 불면서 기온이 급격히 낮아질 것으로 관측됐다. 이날 오전 서해도서를 시작으로 내륙에서도 시속 45~65㎞(초속 12~18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면서 대부분 지역에 강풍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예상됐다. 특히, 전남해안과 도서지역에서는 순간적으로 시속 90㎞(초속 25m) 이상, 그 밖의 지역에서도 시속 70㎞(초속 20m) 이상의 돌풍이 발생할 가능성도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전해상에서도 시속 35~70㎞(초속 10~20m)의 태풍급 강풍으로 인해 물결이 2~6m로 매우 높게 일면서 풍랑특보가 내려질 전망이다. 강풍은 금요일인 29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관측됐다.

이 기간 매우 많은 눈도 내릴 것으로 예상됐다. 28일 오전에 비가 내리다 늦은 오후부터는 눈구름대의 영향을 받아 29일 오전까지 전남북부를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전남북부는 최대 15㎝ 이상의 눈이 쌓이는 곳이 있을 것으로 관측됐다. 예상 적설량은 남해안 제외한 광주·전남이 3~10㎝, 전남남해안 1~5㎝다.
/김재환 기자 kjh@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