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내보험 찾아줌’, 숨은 보험금 주인 기다린다...아직 5조원 남아

‘내보험 찾아줌’에서 숨은 보험금을 조회할 수 있어 누리꾼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내보험 찾아줌'은 고객이 찾아가지 않은 숨은 보험금을 통합 조회하는 시스템으로 지난해 12월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6개월 동안 모두 187만 건, 2조 1천억 원의 보험금을 주인에게 돌아갔다.

사진 = ytn 방송 캡쳐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내보험 찾아줌'은 지난해 12월 18일 서비스를 시작해 올해 6월 말까지 474만 명이 이용했으며, 187만 건, 2조 1천426억 원의 보험금을 돌려준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지난해 11월 기준 '숨은 보험금' 규모 7조 4천억 원의 약 28%로, 아직까지 5조 원이 넘는 보험금이 주인을 찾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효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