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남도 라이프 건강정보
곡성토란탕 가정간편식 개발 ‘박차’

곡성토란탕 가정간편식 개발 ‘박차’
 

곡성토란탕 가정간편식 개발 ‘박차’
/곡성군 제공

곡성군은 지난 17일, 토란의 대표음식인 토란탕을 가정에서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가정간편식 토란탕 개발을 위한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에서는 발굴한 고조리서 재현식, 전라도 표준식, 간편·현대식 등 3가지 레시피 개발 과정과 곡성 토란탕만의 브랜딩을 위한 방향을 제시했다. 또한 토란탕 3가지를 직접 선보여 시식 및 관능평가를 진행했다.


곡성군은 앞서 건강식 곡성 토란탕을 데우기만 하면 바로 섭취할 수 있는 가정간편식으로 개발하고 대중화하기 위해 지난 3월 전주대학교와 용역계약을 체결하여 곡성 토란탕 가정간편식을 위한 레시피 표준화 기초연구를 실시했다.

중간보고회 관능평가 결과에 따라, 가장 선호도 있는 1가지 레시피를 보완 후 표준화하여 향후 토란탕을 가정간편식 식품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는 토란탕 HMR화를 위한 레시피 표준화를 위해 소비자 의견을 반영하고자 개최됐다”며 “관능평가 결과를 토대로 레시피를 보완하여 향후 가정간편식 곡성 토란탕을 개발할 것이며, 토란탕이 원물 소비가 큰 만큼 대중화된다면 토란 재배 농가 소득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동부취재본부/최연수 기자 karma4@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