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개각, 유은혜 교육부장관・정경두 국방부장관・이재갑 고용노동부장관・성윤모 산업통산부장관 하마평

개각, 유은혜 교육부장관・정경두 국방부장관・이재갑 고용노동부장관・성윤모 산업통산부장관・진선미 여성가족부장관 등 하마평

문재인 대통령이 이르면 오늘 중폭 개각을 단행한다.

김상곤 교육부장관, 송영무 국방부장관 등 5개 부처 안팎의 장관이 교체될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30일 오후 개각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오늘 열릴 예정인 문재인 대통령과 민선 7기 17개 시·도지사의 간담회가 마무리된 뒤에 새 장관 명단이 나올 전망이다.

규모는 5개 부처 안팎의 중폭으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에는 재선인 유은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유력한것으로 알려졌다. 

국방부 장관에는 정경두 합동참모본부 의장과 전제국 방위사업청장이 거론되고 있다.

정 의장이 지명된다면 송영무 장관에 이어 연속해서 비육군 출신이 지명되는 것이고, 전 청장이 지명된다면 군 출신이 아닌 첫 문민 국방부 장관이 지명되는 것아다.

여성가족부 장관에는 재선인 진선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명될 것으로 전해졌다.

또 고용노동부 장관에 이재갑 전 차관, 환경노동위원회 민주당 간사인 한정애 의원이 거론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에 양향자 전 민주당 최고위원, 홍남기 국무조정실장, 성윤모 특허청장이 기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개각은 집권 2년차를 맞아 업무성과가 부진하거나 국민 눈높이를 맞추지 못한 장관을 교체해 분위기를 쇄신하려는 의도로 해석된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여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