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그렉터, 박승병 前 지사장 스마트시티 사업총괄 발탁
그렉터, 박승병 前 지사장 스마트시티 사업총괄 발탁

20190422_132417
그렉터 제공
AIOT(AI IoT) 전문기업 ‘그렉터’는 통신인프라 업계의 최고 전문가로 손꼽히는 박승병 前 아리스코리아 지사장을 스마트시티 총괄상무로 전격 영입했다고 22일 밝혔다.

박승병 신임 스마트시티 총괄상무는 1997년 노텔네트웍스 코리아 기술팀장을 거쳐, 2001년 시스코코리아에 합류해 시스코가 국내 광통신 인프라 및 케이블TV시장을 주도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담당한 일등공신이다.

또 2016년 말부터 2년간 세계적인 방송통신장비 업체인 아리스코리아(ARRIS Korea) 지사장을 맡아 기존 케이블 관련 사업을 확대하고 국내 최초로 해외 메이저 셋톱박스 장비업체가 국내에 진입하는 등의 성과를 이룬 장본인이기도 하다.

박 상무는 21년간 해외 유수의 장비업체에 근무하며 KT, SK텔레콤, LG유플러스(데이콤), 부산광역시청, 경북도청, 충남도청, 전남도청 등 국내 주요 통신사업자와 지자체 인프라 구축사업과 삼성그룹사 전국 백본망 컨설팅 및 구축사업을 성공적으로 진행했고, MBC 상암 신사옥 차세대 인프라 구축사업을 진두지휘하는 등 대한민국이 세계최고 인터넷 인프라를 갖추는데 핵심 역할을 도맡아 왔다.

박승병 신임 스마트시티 총괄상무는 최근 대형 프로젝트들이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베트남,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 스마트홈-스마트시티 사업에 그렉터의 특허받은 AIoT 플랫폼 ‘엘리엇 엣지’를 집중 공급하고, 3조원 규모의 중동 스마트시티 시장에도 진출해 현지 특성에 최적화된 에너지관리시스템, 스마트그리드 등 솔루션을 론칭해 해외사업 확대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김영신 그렉터 대표는 “국내 최고 통신인프라 전문가로 명성을 날리고 있는 박승병 신임 스마트시티 총괄상무가 합류함에 따라, 이달초 전략제휴를 맺은 온테스트와의 쿠웨이트, 중동지역 스마트홈 시장 공동협력사업이 크게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그렉터의 ‘엘리엇 엣지’가 동남아와 중동지역 스마트시티 사업을 석권해 세계 지능형 사물인터넷(AIoT)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자신있게 말했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