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광주시, 미래 자동차산업 토대 굳건히 다졌다자동차인의 날 행사 …김식 대표 등 3명 산업부장관 표창

광주시, 미래 자동차산업 토대 굳건히 다졌다
자동차인의 날 행사 …김식 대표 등 3명 산업부장관 표창
광주글로벌모터스 설립·친환경차부품인증센터 유치 성과
 

7일자 광주 자동차인의 날 기념식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6일 오후 서구 홀리데이인호텔 3층 컨벤션1에서 열린 ‘2019 광주 자동차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광주광역시 제공

광주광역시는 6일 홀리데이인호텔에서 ‘2019 광주 자동차인의 날’ 행사를 갖고 미래 자동차산업 토대를 굳건히 다졌다.

이날 행사에는 이용섭 시장을 비롯해 김동찬 광주시의회 의장, 박광태 ㈜광주글로벌모터스 대표, 김재열 한국자동차공학회 광주·호남지회장, 부품기업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광주시가 올해 자동차산업분야에서 거둔 성과를 공유하고 새로운 목표를 다짐했다.

광주시는 올해 숙원사업인 광주형 일자리를 현실화하기 위해 ㈜광주글로벌모터스를 설립하고 일자리 창출에 시동을 걸었다. 지난 9월 23일 설립된 완성차 법인은 올해 내 공장 착공을 목표로 준비를 하고 있으며, 2021년에는 양산차를 생산할 예정이다.

또 국내 유일의 친환경자동차 부품인증센터를 유치하면서 지역에서 친환경자동차에 대한 국가공인이 가능해져 광주가 친환경자동차 부품산업의 중심지로 거듭나는 계기를 마련했다.

 

7일자 광주 자동차인의 날 기념식1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6일 오후 서구 홀리데이인호텔 3층 컨벤션1에서 열린 ‘2019 광주 자동차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유공자 표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광주광역시 제공

중소벤처기업부 ‘무인저속특장차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되면서 2023년까지 466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진곡산단, 첨단산단 등 7개 구역에 무인 저속 자율주행 시험과 상용화를 실증한다. 이를 통해 미래형 자동차산업 선도도시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밖에 3천30억원 규모의 ‘친환경자동차 부품 클러스터 조성사업’과 지역 부품기업 맞춤형 지원사업인 ‘부품업체 역량강화 지원사업’ 등을 추진해 부품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로 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지금강㈜ 김식 대표 등 3명이 광주글로벌모터스 설립 투자환경 조성 공로를 인정받아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노면청소로봇을 국내 최초로 개발한 ㈜드림씨엔지 송찬금 대표 ▲자동차 경량화 기술개발에 성공한 ㈜호원 이상헌 팀장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플랫폼 핵심기술을 확보한 ㈜조인트리 김흥중 대표 등 7명은 광주광역시장 표창을 수상했다. 자동차산업산학연협의회는 지역 자동차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해온 점을 높게 평가해 이용섭 시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드림씨엔지, ㈜호원, ㈜조인트리 등 3개 기업은 정부와 광주시의 지원사업을 통한 성공 스토리를 발표하기도 했다.
 

7일자 광주 자동차인의 날 기념식2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6일 오후 서구 홀리데이인호텔 3층 컨벤션1에서 열린 ‘2019 광주 자동차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유공자 표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광주광역시 제공

이용섭 시장은 “자동차 부품기업과 함께 혼신을 다해 달려온 결과 대한민국에 완성차 공장이 23년 만에 광주에 건립되는 역사적인 일을 만들었다”며 “새해에도 부품기업 관계자들과 함께 새로운 희망의 길을 계속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오치남 기자 ocn@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치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