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국은 지금
포항 방파제 테트라포드 사이로 40대女 추락 부상
   
▲ 3일 포항남부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2일 오후 10시46분께 포항시 남구 장기면 양포리 방파제에 설치된 테트라포드에서 A(41·여)씨가 3m 아래로 떨어져 부상했다.

40대 여성이 방파제에 있는 테트라포드 사이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3일 포항남부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2일 오후 10시46분께 포항시 남구 장기면 양포리에 설치된 테트라포드에서 A(41·여)씨가 3m 아래로 떨어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감포119안전센터 구조대는 찰과상을 입은 A씨를 구조해 인근병원으로 옮겼다.


 다행히 A씨는 생명에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A씨가 방파제 구조물인 테트라포드에서 이동하다가 발을 헛디뎌 추락한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뉴시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사업국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