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예루살렘 결의안, 유엔총회 압도적 찬성으로 채택

예루살렘 결의안, 유엔총회 압도적 찬성으로 채택

찬성 128표, 반대 9표, 기권 35표, 트럼프 예루살렘 지위 변경 안돼 

한국, 일본, 중국도 찬성

예루살렘을 이스라엘 수도로 지정하려는 미국 트럼프 행정부의 결정에 국제사회가 반대 의사를 표명했다.

예루살렘 지위에 대한 어떤 결정도 거부한다는 이른바 '예루살렘 결의안'이 압도적인 찬성 끝에 유엔 총회를 통과했다.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유엔본부에서 유엔총회가 열리고 있다 / 사진 연합뉴스

유엔 총회는 21일(현지시간) 뉴욕 유엔 본부에서 특별 본회의를 열고 찬성 128표, 반대 9표, 기권 35표로 예루살렘 결의안을 채택했다. 우리나라와 일본, 중국도 찬성표를 던졌다.

이번 결의안은 예루살렘의 지위를 바꾸는 어떤 결정도 법적 효력이 없으며 따라서 이를 폐지해야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그러면서 예루살렘의 지위에 대한 최근 결정에 깊은 유감을 표명했다.

명시적으로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사실상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인정한 트럼프 행정부의 결정에 대한 비판이다.

이번 회의는 아랍권 국가들과 이슬람협력기구(OIC)를 대표한 터키와 예멘의 요청으로 개최됐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