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목포
한전공대, 목포 유치 시민위원회 본격 가동

한전공대, 목포 유치 시민위원회 본격 가동

광주·나주·목포 잇는 전남발전 동력축

“낙후된 지역살리기 위해 유치노력 경주할 것”
 

목포
 

한전공대 목포유치를 위한 시민위원회가 발족돼 본격적인 유치활동이 시작됐다.

한전공대목포유치시민위원회(공동대표 김한창 외)는 최근 발족과 동시에 목포시청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호소했다고 7일 밝혔다.
<사진>

이날 기자회견은 결의문 낭독과 목포시민에게 보내는 호소문과 국무총리에게 보내는 결의문 등을 발표하고 목포시 행정기구차원의 유치단 발족을 촉구했다.

한전공대목포유치시민위원회는 보도자료를 통해 한전측에 한전공대 설립취지에 부합된 지역발전의 공익성에 대한 사명감을 고려해줄 것을 요청하고 전남도민에게는 한전공대 목포유치는 소지역이기주의가 아닌 목포권 발전을 통한 전남 웅비토대가 마련된다는 점을 강조했다.

국민들께는 정치 경제 사회적을 낙후된 목포지역에 지식과 기술집약적인 사회적 자본이 축적될 수 있는 교육기관의 유치는 도시생존의 문제라며 유치의 타당성을 호소했다.

또 목포시에 한전공대 유치에 대한 목포권역 범 협력적 한전공대 유치단을 발족시켜 줄 것을 촉구했다.

김한창 공동대표는 “나주혁신도시는 공공기관이전에 따라 도시가 대폭 확장 발전되고 있다”며 “목포에 한전공대 유치가 된다면 광주·나주·목포를 잇는 전남발전의 동력축이 새롭게 부상할 것”이다고 말했다.

그는 “한전공대 설립은 한전의 사회적 공익과 전남지역의 공공재의 효과 차원에서 이해가 돼야 할 것이며 전남에서 가장 낙후된 지역에서 위치해 가장 높은 지역발전의 견인차가 될 수 있는 목포에 한전공대가 자리잡는 것이 바람직한 입지선정이 될 것이다”며 “한전공대유치를 위한 목포시와 시민 사회단체 등 각계의 적극적인 협조를 해줄 것”호소했다.

목포/김정길 기자 kjk@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