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발렌시아 국왕컵 4강 진출, 이강인 헤타페 상대 추가시간 2골 기여

발렌시아 국왕컵 4강 진출, 이강인 헤타페 상대 추가시간 2골 기여

국왕컵, 발렌시아-헤타페 3대1 승

발렌시아 이강인(18)이 환상적인 크로스와 스루패스로 팀 승리에 기여하면서 소속팀이 스페인 국왕컵(코파 델레이) 4강 진출 성공했다.

발렌시아 이강인(왼쪽) [펜타프레스=연합뉴스]

이강인은 30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의 에스타디오 데 메스타에서 열린 2018-2019시즌 코파 델 레이(국왕컵) 8강 2차전 헤타페와 홈 경기에서 후반 26분 그라운드를 밟은 뒤 발렌시아의 3대1 승리에 힘을 보탰다.

1차전 원정경기에서 0-1로 패했던 발렌시아는 남은 시간 동안 2골을 넣지 못하면 탈락하는 상황, 발렌시아 토랄 감독은 크리스티아누 피니치를 빼고 이강인을 투입했다.

이강인은 후반 추가시간 추격골을 만드는 크로스를 날렸다.

후반 추가시간 이강인이 올린 공이 산티 미나의 머리를 거쳐 호드리고 모레노의 골로 이어졌다.

잠시 후 이강인의 발끝을 떠난 공이 케빈 가메이로를 크로스로 연결됐고, 모레노가 다시 골문을 열었다.

발렌시아는 탈락 위기에서 후반 추가시간에 나온 이 두 골로 3-1로 승리, 1-2차전 합계 3대2를 기록하며 국왕컵 4강에 진출했다.

이강인은 이날 공격포인트를 기록하지 못했지만, 후반 추가시간에 나온 두 골에 모두 관여하며 의미 있는 경기를 펼쳤다.

한편 스페인 매체 데포르테 발렌시아노는 이날 발렌시아 구단이 조만간 이강인과 1군 재계약을 맺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