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관광 축제
구례 산수유축제 개막, 24일까지 구례 산동

구례 산수유축제 개막, 24일까지 구례 산동

전국 최대 산수유 군락지인 전남 구례에서 산수유꽃이 만개한 가운데 구례 산수유축제가 16일 개막했다.

16일 '영원한 사랑을 찾아서'라는 주제로 제20회 구례 산수유축제 2019가 개막했다.

전남 구례군은 이날부터 오는 24일까지 구례군 산동면 산수유 군락지 마을 일대에서 제20회 구례 산수유꽃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축제 기간 주말에는 산수유문화관부터 주행사장까지 2시간 동안 꽃길을 걷는 '산수유꽃길따라 봄 마중' 체험행사가 열린다.

산수유 떡 만들기 체험, 가야금·통기타 등이 어우러진 작은 음악회, 트로트 공연인 산수유사랑콘서트, 포크콘서트, 남도전통 춤 가락의 멋과 소리 공연, 지역민이 참여하는 지역 문화공연이 상설무대에서 펼쳐진다.

축제 마지막 날인 24일에는 구례잔수농악 등 국가중요무형문화재 농악공연이 주행사장에서 펼쳐진다.

구례군은 축제 기간 50만명 이상이 축제장을 찾을 것으로 예상하고 차량 정체 완화를 위해 진입 노선을 확대하고 우회도로를 확보하기로 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