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문재인 대통령 오늘 러시아 방문…러시아 월드컵 한국-멕시코전 관람

문재인 대통령 오늘 러시아 방문…푸틴 대통령 비핵화·남북러 협력논의

푸틴과 세 번째 한러 정상회담…메드베데프 총리면담·러시아 하원연설도

23일 2018 러시아 월드컵 한국-멕시코 경기 관람 선수단 격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21일)부터 2박 4일 일정으로 러시아를 국빈 방문한다.

이번 러시아 국빈 방문은 1999년 김대중 당시 대통령 이후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는 19년 만에 이뤄지는 것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번 국빈 방문 둘째 날인 내일(22일)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과 세 번째 정상회담을갖는다. 한러 정상회담에 이어 국빈 만찬 일정도 진행된다.

문 대통령은 이날 모스크바 도착 직후 러시아 하원을 방문해 하원 의장과 주요 정당대표를 면담한 뒤 한국 대통령으로는 처음으로 러시아 하원에서 연설한다.

이어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총리와도 면담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방러 기간에 한러 우호 친선의 밤, 한러 비즈니스 포럼 행사에도 참석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러시아 방문 마지막 날인 23일에는 모스크바에서 로스토프나도누로 이동해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한국과 멕시코의 조별 예선전을 관람하고 한국 선수단을 격려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이번 국빈방문에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체제 구축에 대한 러시아의 탄탄한 지지를 확보하는 데 주력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남북한 항구적 평화 정착으로 본격적인 남북 경제협력 시대가 열릴 것에 대비해 남북과 러시아의 '3각 경제협력' 방안에 대해서도 집중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철도·가스·전기의 세 분야에서 남북러 협력이 빠르게 진행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하며 이에 대한 러시아의 공조를 당부할 것으로 전망된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