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한글날, 법정공휴일 태극기 게양...572돌 한글날 경축 기념식 행사

한글날, 법정공휴일 태극기 게양...정상 게양

572돌 한글날 경축 기념식 행사, 광화문 광장 세종대왕 동상 앞 야외 행사

오늘(9일)은 572돌을 맞는 한글날이다.

한글날은 법정 공휴일이며 태극기를 게양하는 날이다.

태극기 다는법 / 다음 캡쳐, 행정안전부

오늘(9일)은 572번째 한글날로 '훈민정음(訓民正音)', 한글을 창제해서 세상에 펴낸 것을 기념하고, 우리 글자 한글의 우수성을 기리기 위해서 '관공서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에 국경일로 지정하고 있다.  

지난 1970년, 한글날은 공휴일로 지정됐다가 1991년 휴일이 많다는 기업 등의 지적으로 기념일로 변경돼 공휴일 지위를 잃은 바 있다.  

이후 꾸준한 한글단체 등의 문제제기로 2006년부터 다시 국경일 지위를 회복했고 2013년부터 법정공휴일로 재지정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태극기 게양은 현충일과 같이 조의를 표하는 날과는 달리 깃봉과 깃면의 사이를 떼지 않고 달아야 한다. 

한편 행정안전부는 오전 10시 광화문광장 세종대왕 동상 앞에서 '572돌 한글날 경축식'을 개최한다.

각 지방자치단체들도 한글날을 맞아 훈민정음 반포 기념식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한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할배 2018-10-09 09:33:29

    우리민족의 자랑인 한글날을 맞았는데 어찌 쩝쩝한 기분이다.
    집 밖에 나가면 온통 이해도 안가는 외래어 간판이...심지어 젊은이들 옷에도...
    쉬운 우리글 사용하면 장사가 안되는가...?
    얄궂은 처음 들어보는 외래어로 적어놓고...이해할 수없는 것은 도대체 어디에서 가져온 것인지몰라.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